내장 지방 줄이는 꿀팁( 지금하세요)



운동 단독으로 내장 지방을 감소시키기 위해서는 적어도 주당 10메츠·시 이상 유산소성 운동을 가할 필요가 있는 것이 계통적 검토에 의한 보고되고 있습니다.유산소성 운동이면 종목·강도의 차이에 의한 효과의 차이는 인정되지 않으며, 걷기 자전거 에르고미터·조깅 등 모든 종목을 이용하는 경우에도 에너지 소비량을 높일 수 있는 실천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내장 지방 줄이기 운동

일명"내장 지방 증후군"이라고도 불리는 것처럼, 웰빙 신드롬을 개선시키기 위해서는, 내장 지방을 감소시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합니다.운동도 효과적인 수단의 하나로서 널리 이용되어 있는데 가장 효과 있는 종목·강도·1회당의 시간, 어느 정도의 운동량이 필요하냐고 말한 것이 알고 싶은 곳입니다


최근 살 빼기(체중이나 지방의 감소)의 효과에 대한 운동 종목·강도·시간의 영향에 대해서 많은 연구 성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결론부터 말하면, 개인에게 더 많은 에너지 소비량을 확보 하는 운동이면 어떤 방법으로도 좋다고 생각됩니다.그 점,레지스탕스 운동보다는 유산소성 운동을 중심으로 가는 것이 에너지 소비량을 확보하기에는 좋겠죠.다만 유산소성 운동에 해당하는 것이면, 걷기 자전거 에르고미터·조깅·수영 등 어떤 종목에서도 효과에 큰 차이가 없습니다


고강도보다 저 강도로 운동이 운동 중의 지방 연소율이 높기 때문에 저 강도로 운동을 추천하는 경우가 있지만, 고강도 운동의 경우는 운동 후 지방 연소율이 높음에서 총 지방 연소 양에 대한 보충이 일어납니다. 즉 체중을 목적으로 한 경우에는 강도에 불구하고 어느 정도 에너지를 소비했는지가 중요합니다. 다만 저 강도에서는 에너지 소비량을 증가하기 때문에 매우 긴 운동 시간이 필요한 고강도이라고 오랜 시간 계속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적당한 운동 시간을 확보하기 어렵다고 한 것이 있습니다.그래서 효율 면에서 생각하면 중 강도 운동을 비교적 길게 하는 방법이 이상적입니다. 그렇다고 안전성에 대한 배려를 전제이므로 운동 종목·강도를 정할 때 개인의 체력이나 환경에 맞추어, 지속 가능한 것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 감량하려면 1회에 어느 정도의 운동 시간이 이상적인가라는 것도 궁금합니다. 20분 이상 운동하지 않으면 지방이 연소되지 않는 것을 듣는 편이 있을 텐데 지금까지의 연구 성과로 하루에 30분 운동을 1회 가도 10분 운동을 3번 가서도 양측의 감량 효과에 차이가 없는 것이 인정됩니다.즉 같은 운동이면, 그 효과는 총 운동 시간에 대응하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럼 내장 지방 줄이기 위해서는 어느 정도의 운동량이 필요할까요?이는 유산소성 운동과 내장 지방의 감소에 관한 개입 시험을 대상으로 계통적 리뷰를 실시하기로 검토되었습니다.

대상이 된 16건의 개입 시험(총 21군)의 보고를 보면 약 10메츠, 때 실시된 복수의 군으로부터 의미 있는 내장 지방의 감소가 인정되고 있었습니다. 즉 적어도 주당 10메츠·시 이상 운동이 필요하다고 생각되었습니다.여기당뇨병야지방 이상증를 가지고 있던 군을 제외하면 내장 지방의 감소와 유산소성 운동은 양-반응 관계에 있는 주당의 운동량에 따라서 내장 지방이 감소하는 일도 인정되었습니다[그림].


이상에서 내장 지방 줄이기 운동은 유산소성 운동을 이용하여 주 10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